본문 바로가기

제주50

[캠페인] 제주를 지켜라! 제주제2공항 건설계획 즉각 철회하라 제주를 지켜라! 제주 제2공항 건설계획 즉각 철회하라! 문재인정부는 사회적 합의와 약속을 지켜라! 국토교통부는 환경부에 떠넘기기 중단하고 제주 제2공항 즉각 철회하라! 출처 및 서명하러 가기 https://campaigns.kr/campaigns/372 2015년 제주 제2공항 건설사업 발표 이후, 제2공항을 둘러싼 제주도민사회의 갈등은 극에 달했습니다. 2021년 2월 사회적 합의와 약속을 통해 진행된 제주 제2공항의 찬반을 묻는 제주도민 대상 여론 조사가 진행되었으며 결과는 '제주 제2공항 반대' 였습니다. 제주의 사회적 갈등을 봉합하고, 제주도민이 자기결정권을 행사하는 역사적인 일이었습니다. 하지만 제주도는 사회적 합의와 약속을 깨고 제주제2공항 강행 의지를 국토부에 제출했으며(2021.3), 국토.. 2021. 6. 9.
대전정평위 평화기행단, 70년 맞이한 제주4.3 다크투어 대전정평위 평화기행단, 대전교구 설정 70주년 기념해 70주년 맞이한 제주4.3 역사투어2018.11.10~11(일), 이틀간 제주 평화공원과 학살지역 등 방문 2018.11.10(토) 오전 11시경 촬영 제주 4.3 평화공원 전시관의 첫 순간은 역사의 동굴로 입장하는 것이다. 역사의 동굴이 우리를 맞이하는 까닭은 제주도가 화산활동으로 이루어진 섬이어서, 용암동굴이 굉장히 많기때문이다. 세계적으로 손색이 없는 천연자연 유산으로서의 동굴이고 또 발 밑으로 뚫리는 수직동굴들도 있다. 하지만 그런 동굴들에는 굉장히 아픈 사연이 숨어있다. 4.3당시 실제로 그런 동굴들에서 제주 양민들이 피난 생활을 했고, 길게는 두 달가량 숨어 살기도 했으며 발각되어 죽음을 면치 못했던 제주의 처참한 기억이 숨어있는 곳이기때문.. 2018. 11. 10.
[ 성프란치스코평화센터 성명] 평화의 섬 제주도에 국제관함식 개최를 앞두고 [성명서]평화를 사랑하고 평화를 위해 기도하는 모든 분들에게 평화의 섬 제주도에 국제관함식 개최를 앞두고 재단법인 성프란치스코평화센터 (이하 평화센터. 이사장 강우일 주교)는 복음과 교회의 가르침에 따라 그리스도께서 세상에 내어 주신 고귀한 생명과 평화의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2016 년 8월 제주해군기지가 건설된 강정마을에 창립된 비영리 단체입니다. 평화센터는 ‘구슬을 꿰는 실’과 같이 평화를 사랑하고 평화를 위해 일 하는 사람들의 연대의 고리를 넓혀나가고 있습니다. 제주해군기지 건설에 반대하며 평화를 외치기 시작한 지 11 년작은 농어촌 마을인 강정마을에서 시작된 해군기지 건설로 인한 갈등과 고통은 11년째 지속되어 오고 있습니다. 마을 사람들과 친척들 사이에 생겨난 깊은 갈등의 골은 쉽게 회복되지 .. 2018. 10. 11.
노암 촘스키 등 세계 평화활동가 435명, "제주 해군기지 관함식 문제있다" 비판 노암 촘스키 등 세계 435명 평화활동가 10/10 성명 발표“제주 해군기지 관함식 문제있다” 비판 성명 지난 10월 10일(수) 제주해군기지에서 우리나라 해군의 국제관함식이 시작되면서, 이를 반대하는 평화활동이 강정마을을 중심으로 펼쳐지고 있다. 강정마을에 자리잡은 가톨릭 성프란치스코평화센터(이사장 강우일 주교) 역시 10월 8일 성명을 내고 “역사를 뒤엎어버리는 해군의 국제관함식 개최”를 비판했다. 자료사진: 천주교 대전교구 정의평화위원회는 지난 2016년 6월 6일(월) 제주 강정마을을 방문, 오전 11시에 생명과 평화의 미사를 바쳤다. 미사를 마친 40 여명의 신자들은 활동가들과 함께 제주 해군기지 앞에서 평화의 섬 제주를 기원하는 율동과 춤으로 마무리하는 시간을 가졌다. (사진은 2016/6/6.. 2018. 10. 11.